라인

출판부소개분야별도서New & Special알림마당

출판신청

메일링 신청

일반 문의

트위터

도서 목록

PDF 뷰어

qr 코드

분야별 도서

라인

HOME > 분야별 도서 > 고려까지

도서명 The Koguryo Annals of the Samguk Sagi
지은이 Edward J. Shultz, Hugh H.W. Kang
발행일 2011.04.
판 형 신국판
페이지 301쪽
ISBN 978-89-7105-791-9
정 가 28,000원
분 류 고려까지, books for foreigner
  • 도서구매 바로가기
  • 교보문고
  • 교보문고
  • 대량구매

도서 소개

Samguk Sagi (History of the Three Kingdoms) is a history book of 50 volumes of which Bongi, or Main Texts, is regarded as particularly important because it contains records of main historical events arranged in a chronological order including the myths around the foundation, rise and fall of the three early Korean kingdoms, Goguryeo, Baekje and Silla, and the succession of their rulers. The book was compiled by a Goryeo scholar-statesman Kim Bu-sik in 1154, and is regarded as one of the most important source material for the study of the ancient Korean history. As Korea’s earliest remaining history book compiled under the patronage of the state, the book had set a good example for the history books that followed it. The Main Texts consist of the history of Silla from 57 BCE to 936, which is the longest and most complex part of the book, Goguryeo from 37 BCE to 668, and Baekje 18 BCE to 660, which is the shortest of the three texts. Translation of the Samguk Sagi into English, or in fact any foreign language, has long been regarded as a daunting work because translator(s) would require systematic knowledge of Korean history and culture in addition to expert command of English, Korean and Chinese. That is why we are so pleased to see the publication of The Koguryŏ Annals of the Samguk Sagi following the translation by Professor Edward J. Shult in The University of Hawaii who is widely admired as a specialist in the ancient Korean history. The book will be followed by The Silla Annals of the Samguk Sagi which is planned to be published later this year. As for the publication of The Koguryŏ Annals before those of Silla and Baekje, Professor Shult wrote that he wanted readers to “better understand the special position the Korean kingdom has in the world history and the influence its traditions and values has upon the identity of modern Korea.” He also expects the book to give readers “a closer, clearer look at the history of Goguryeo that played a key role in the historical development of Korea.” 『삼국사기』는 총 50권으로 이 중 본기(本紀)는 삼국의 신화적 기원부터 왕위계승까지 각 나라 별로 주요 사건들이 연대순으로 정리되어 있어 당시의 모습을 이해하는 데 매우 중요하다. 고려 인종 23년(1145)경 김부식이 신라, 고구려, 백제 3국의 정치적인 흥망과 변천을 중심으로 편찬하였으며, 한국 고대사를 이해하는 데 가장 중요한 사료이다. 이 책은 가장 미약한 부분인 삼국시대를 다루었으며, 우리나라 최초의 관찬사서이자, 후대에 편찬된 역사서의 모범이 되었다는 점에서 한국사 연구에 있어서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삼국사기』본기 중 기원전 57년부터 936년까지의 일들이 기록되어 있는 신라본기는 가장 길고 복잡하다. 이번에 번역된 고구려본기는 기원전 37년부터 고구려가 멸망하던 668년까지가 기록되어 있으며 신라본기 다음으로 길다. 백제본기에는 기원전 18년부터 660년까지의 사실이 기록되어 있다. 『삼국사기』를 번역하기 위해서는 한국어와 영어 실력은 물론이고 한문과 한국사 전반에 대한 이해가 요구된다는 점에서 번역이 어렵고 오랜 시간이 소요된다. 그런 점에서 한국고대사 연구의 일인자로 뽑히는 하와이 대학 슐츠(Edward J. Shult) 교수에 의해 『삼국사기』고구려본기 영문판을 펴내게 되었으며 올해 말 '삼국사기 신라본기' 출간될 예정이다. 『삼국사기』고구려본기를 먼저 번역한 이유는 "세계인들이 고구려가 세계 역사에서 갖고 있는 특별한 위치와 동북아시아 속에서 고구려의 전통과 가치, 그리고 현대 한국의 정체성 형성에 미친 영향 등을 이해하길 바랐기 때문"이며, "한국의 역사적 발전에 핵심적 역할을 한 고구려 역사를 선명하게 바라 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 기대"한다.

지은이 소개

번역자: 에드워드 슐츠(Edward J. Shult)
한국학 고대사 전공, 미국 하와이 주립대학교 교수
논저로는 "enerals and Scholars in Medieval Korea"(2000) 등이 있다.

차례

Introduction
Book 13. Sage King Tongmyŏng and Bright King Yuri
Book 14. King Great Musin, King Minjung, and King Mobon
Book 15. Great King T'aejo and King Ch'adae
Book 16. King Sindae, King Kogukch'on, and King Sansang
Book 17. King Tongch'on, King Chungch'on, King, Sŏch'on, King Pongsang, and King Mich'on
Book 18. King Kogukwŏn, King Sosurim, King Kogugyang, King Kwangaet'o, and King Changsu
Book 19. Illustrious King Munja, King Anjang, King Anwŏn, King Yangwŏn, and King Pyongwŏn
Book 20. King Yŏngyang and King Yŏngnyu
Book 21. King Pojang-Part One
Book 22. King Pojang-Part Two
Glossary of Titles and Offices
Weights and Measures
Bibliography

도서 소개

  • 작성자
  • 비밀번호
  • 등록
목록가기